도(道)는 어디에 있습니까

2004.08.09 20:43
 
한 선객이 노사(老師)에게 물었습니다.

“도는 어디에 있습니까?”
“바로 눈앞에 있느니라.”
“그런데 왜 제게는 보이지 않습니까?”
“너에게 ‘나’가 있기 때문이다.”
“저에게 ‘나’가 있기에 보지 못한다면
스님께서는 보십니까?”
“네가 있고 내가 있으니 더욱 보지 못한다.”
“저도 없고 스님도 없다면 볼 수 있겠습니까?”
“너도 없고 나도 없는데 누가 본단 말이냐.”

벽암록(碧巖綠)에서
맹란자 | 수필가










출처 : 풍경소리
신고
TAG

Comments

  1. 은빛연어 2004.08.31 14:10 신고

    저거 전철에서 본거..ㅋ 저 스님은 나빴다..너무 말꼬리를 물고 늘어져...ㅡㅜ;

    perm. |  mod/del. |  reply.
  2. BLUE 2004.09.29 20:21 신고

    선문답이 어떤 때는 진리라는 생각도 들어.^^
    道를 찾는다는거... 은근히 즐거버... ^^

    perm. |  mod/del. |  reply.

What's on your mind?

댓글 입력 폼



티스토리 툴바